건양대병원 의료 AI 임상실증 플랫폼 구축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건양대병원 의료데이터연구단의 임상실증팀이 '수요자 맞춤형 의료 AI 임상실증 연구 지원 센터 구축'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가운데, 유비즈정보기술(주)와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 개발을 시작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온라인 플랫폼 개발은 AI 의료기기의 임상 실증을 희망하는 기업과 수요를 희망하는 의료기관 간의 연계 플랫폼을 구축 운영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이를 통해 공급기관과 수요기관은 의료 AI 임상 실증에 대한 접근성을 더 높여 국내 의료 AI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건양대병원 김종엽 의생명연구원장은 “이번 플랫폼 개발은 의료 AI 임상 실증 사업에서 새로운 지평을 여는 중요한 단계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의료 인공지능 제품의 안전성과 신뢰성을 확보해 국내 의료 인공지능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건양대병원의 이번 사업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수요자 맞춤형 의료 인공지능 임상 실증 연구 지원센터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다.

 

작성 @건강보험저널

<저작권, 한국단체보험연합(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