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치예방연구회 정기총회 성료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충·치예방연구회(공동회장 정재연·이병진)는 지난 2월 1일 공항철도 세미나실과 온라인을 통해 2024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23년 사업보고, △2024년 사업계획, △안건토의 등을 진행했다.

이병진 공동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2023년 많은 사업을 진행하고, 특히 서울특별시교육청 등 여러 외부 기관과 협력사업을 통해 충치연의 활동을 넓혀 나간 점은 고무적”이라고 지난해 사업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회를 시작하였다.

 이어 충치연 전 회장인 대한치과위생사협회 황윤숙 회장은 “2023년 대한치과위생사협회와 충치연은 서로 연대 활동을 통해 유아 구강건강교육을 활발히 진행했다. 2024년에는 작년의 연장선상의 유치원 교육과 새로 시작하는 초등학교 구강건강교육을 계획하고 있어 더욱 기대가 크다. 이런 활동들이 국민구강건강에 일조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하였다.

올해로 창립 24주년을 맞이하는 충치연은 ‘구강건강교육자 양성과정’, ‘ 유아구강건강교육’, ‘보건소 연계초등교육’, ‘교육매체 제작’ ‘구강건강 유튜브 제작’ ‘캠페인 행사’ ‘홍보물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전개한 바 있다.  

경상대학교 이후장 수의과 교수는 충·치예방연구회 정기총회에 첫 참여 소감으로 ”반려동물의 구강건강에도 관심을 바란다. 특히 고령화 사회에 충·치예방연구회의 노인 구강건강관리에 대한 관심과 역할을 기대한다“고 했다.

특히 이번 총회에서는 2024년 충치연의 회원들과 소통 공간이 될 홈페이지 및 SNS 소통채널 다양화 및 활성화를 위한 방안과 기부회원들을 대상으로 굿즈도 증정할 예정이다.

정재연 공동회장은 “항상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에 감사드리며 청룡의 해에도 충·치예방연구회의 ”백세건강, 구강건강으로부터“ 슬로건처럼 보건소 및 서울시교육청과 연계한 구강보건교육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할 예정이며, 특히 올해는 회원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매달 1회 치주질환 예방 및 노인구강건강 관련 스터디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청룡은 도전과 용기를 상징한다고 합니다. 새로운 도전을 하고픈 치과위생사 선생님들께서 함께해 주시기를 바라며 충·치예방를 위한 다양한 활동에 적극적인 참여와 충·치예방연구회의 발전을 위한 참신한 제안과 고견을 바랍니다. 늦었지만 올 한해도 회원여러분 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하고 건강한 한 해가 되시기를 바랍니다”라고 하였다.

<@건강보험저널>